배너1번 배너2번

채팅방 접속자 :

접속회원 목록
출석
순위 출석시각 별명
출석한 회원이 없습니다.
방문자
오늘:
127
어제:
1,325
전체:
3,522,546

DNS Powered by DNSEver.com
.


http://m.sports.naver.com/kfootball/news/read.nhn?oid=241&aid=0002622078

이적 결심의 핵심적 이유는 3년이라는 계약 기간이다. 그는 "여러 가지 이유 중 3년 계약이라는 것이 가장 중요한 요소였다"며 "나도 나이가 있다. 미래를 안정적으로 준비하는 것이 중요했다. 조건과 대우도 좋았다"고 털어놨다.

강원의 비전 역시 이근호의 마음을 끌어당겼다. 4년 만에 1부리그에 진출한 강원은 다음 시즌 ACL 진출을 목표로 잡았다. 엄청난 투자를 예고했다. 그 첫 번째 과정이 이근호의 영입이었다. 그는 "강원의 비전에 끌릴 수밖에 없었다"며 "강원이 좋은 선수 영입을 많이 한다고 들었다. 앞으로 더 많은 선수들이 왔으면 좋겠다"고 기대했다.

강원은 11일 국가대표 수비수 출신 오범석(32) 영입을 발표했다. 또 K리그 정상급 미드필더 김승용(31) 역시 강원 유니폼을 입을 것으로 보인다.

김승용은 이근호의 '절친'이다. 강원에는 또 한 명의 절친 백종환(31)도 있다. 이근호는 이 두 명의 친구들과 부평고에서 활약하는 등 청소년 시절을 함께 보냈다. 우정이 깊은 사이다. '절친'의 존재도 이근호를 강원으로 오게 만든 한 부분이 됐다. 그는 "강원에는 (백)종환이가 있다. 또 (김)승용이가 온다는 이야기도 들었다"며 "친구들과 프로에서 함께 뛸 수 있다는 점이 이적을 결정하는 데 큰 부분을 차지했다. 너무나 재미있을 것 같다. 강원에서 친구들과 다시 한 번 좋은 모습을 보이고 싶다"고 우정을 드러냈다.

이근호는 강원이 삼고 있는 목표를 위해 한 단계씩 차분하게 올라가겠다고 다짐했다. 강원이 목표로 제시한 것은 ACL 진출이다.

그는 이에 대해 "강원이 1부리그로 올라왔지만 빠른 시간 내에 탈바꿈하기는 쉽지 않다. 어느 정도 시간이 걸린다. 기존 선수와 새로운 선수의 조직력 문제도 나올 수 있다"고 현실적인 고민을 먼저 언급했다. 하지만 큰 걱정은 없다.

"기존 선수와 새로운 선수들이 힘을 합쳐 조화를 이뤄 낼 것이다. 내 역할도 크다. 그렇게 된다면 빠른 시일 내에 좋은 결과를 낼 수 있다. 가장 먼저 강등권을 벗어나 잔류에 성공하는 것이 목표다. 그 다음 6강에 오르도록 노력할 것이다. 6강에 진출한다면 ACL도 노려볼만 하다."

강원의 모든 구성원들이 노력하면 팀 안정화에 걸리는 시간을 줄일 수 있다는 게 이근호의 생각이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수 조회 수
공지 공지 안드로이드 앱(v0.10, r31) 업데이트 배포 안내 3 KFOOTBALL 2019.02.23 0 160
공지 공지 회원 차단, 스티커샵 기능 추가 안내 12 file KFOOTBALL 2017.04.17 8 750
공지 KFOOTBALL iOS 앱(v1.0) 배포 12 file title: 인천 유나이티드_구Gunmania 2016.04.22 10 2813
공지 공지 사이트 안내&이용 규정 (17. 3. 3 개정) 8 title: 2015 국가대표 10번(남태희)보시옹 2012.02.13 8 429791
160527 <속보> 서울 강북구 피격 경찰관, 순직 3 title: K리그엠블럼으사양반 2016.10.19 0 143
160526 <속보> 서울 강북구에서 총격전 발생, 경찰관 1명 중상 10 title: K리그엠블럼으사양반 2016.10.19 0 185
160525 축구뉴스 <실업축구> 역사 속으로 사라지는 현대미포조선…마지막 우승상금 전액 기부 title: 부산교통공사부산도시철도 2016.11.17 0 33
160524 공지 <알림> 뉴스 게시판 게시물 작성 기준 title: 인천 유나이티드_구Gunmania 2015.12.17 0 236
160523 축구뉴스 <야구단>`히어로즈 신화' 만든 마케팅 전문가 title: 강원FCroadcat 2016.03.05 0 71
160522 축구뉴스 <인사> 강원도(종합) title: 강원FCroadcat 2015.12.23 0 42
160521 축구뉴스 "(황)의조, 족구 입으로 하냐" 학범슨의 여우 같은 족구훈련 title: FC안양안양만세 2016.01.20 0 39
160520 축구뉴스 "12월까지 선수단 구성 끝낸다"…이적시장 태풍의 눈 강원FC 여촌야도 2016.12.12 0 26
160519 축구뉴스 "3년 차에도 웃고 싶다" 스페인 누비는 박태하 옌볜 감독 여촌야도 2016.11.18 0 42
160518 축구뉴스 "`프로`를 체험하고, `포항스틸러스`를 경험하자" 1 title: 수원 삼성 블루윙즈_구현이 2016.01.11 0 29
160517 "ㅇㅈㅂ월급은 주냐?" 19 title: 인천 유나이티드_구건축가.자유리톨 2016.06.19 0 437
160516 축구뉴스 "가슴에 별 달아줬으니 이젠 태극마크 차례" - 용인대 이장관 감독 1 file title: FC안양_구범계역 2015.11.29 0 170
160515 국내축구 "강등전도사" 라는걸 믿는 나 비정상인가요? 6 title: 2015 인천 20번(요니치)유우나이티이드으 2017.06.21 0 138
160514 축구뉴스 "강원, 화끈한 축구 잊었다"… 최윤겸, 오직 '승리'만을 강조 10 title: 강원FCroadcat 2016.03.23 0 127
» 축구뉴스 "강원에서 새로운 스토리, 6강 진출에 도전하겠다" 여촌야도 2016.12.12 0 19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10711 Next
/ 10711
.
Copyright ⓒ 2012 ~ KFOOTBALL.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