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1번 배너2번

채팅방 접속자 :

접속회원 목록
출석
순위 출석시각 별명
출석한 회원이 없습니다.
방문자
오늘:
22
어제:
999
전체:
3,556,040

DNS Powered by DNSEver.com
.


http://sports.media.daum.net/sports/soccer/newsview?newsId=20141212184509885


당장 벼랑 끝에 몰린 것은 선수들과 학부모다. 특히 오랜 시간 선수로서의 길만 밟아온 선수들이 문제다. 드래프트 실패로 축구선수로서의 삶을 이어가기는 어려워졌고, 다른 진로를 찾기에는 너무 늦어버린 까닭이다.

이번 드래프트에서 탈락한 한 선수는 '절망'이라는 단어로 현재 심정을 표현했다. 그는 "초등학교 때부터 10년 넘게 공만 찼다. 그런데 끝이 이렇게 됐다"며 "부모님 뵙기가 힘들 정도"라며 아쉬움을 감추지 못했다.

그는 이어 "나 뿐만 아니라 축구만 바라본 선수들 대부분 축구에 뒤통수를 맞게 됐다"면서 "각자 팀을 알아보고는 있지만 쉽지가 않다. 막막하다"고 덧붙였다.

앞 으로 취업난을 걱정해야 하는 선수들과 학부모들도 심정은 마찬가지다. 고등학교 2학년 아들을 둔 한 학부모는 "드래프트가 사라지는 내년은 더 걱정"이라며 "아들은 이제 고3이 올라간다. 다른 길을 찾기에는 너무 늦은 것 같다"며 불안한 마음을 감추지 못했다.

또 축구선수 자녀를 둔 학부모들의 인터켓 커뮤니티에는 "우리 아이들은 어디로 가야 하느냐. 갈 곳이 있긴 하느냐"라면서 "대한축구협회와 프로축구연맹은 보고만 있다"는 한 학부모의 성토가 이어지기도 했다.




이걸 대놓고 연맹이랑 협회에서 우리 자식들 낙하산으로라도 구단에 꽂아달라고 들리는건 나 뿐인가? 그리고 기사 마지막에 대학입학시에 전국대회 8강 요구하는 제도 살아있다고 하는데 이거 주말리그 하면서 폐지됐을텐데?

Who's 베르누이

profile

 

승리는 포항의 것

두려움 따위는 버리고 가자

무엇이 두려운가

우린 승리만 즐기면 돼

  • profile
    title: 전북 현대 모터스_구잠잘까 2014.12.12 19:48
    개개인의 사례는 안타까운데 요즘 개축 꼴이 좋아졌어도 뽑을 사람은 한정되어 있으니 불쌍한 사람은 나올수 밖에.

    아니 오히려 지금이 기회라고 생각하고 부딪혀봐야지.

    구나저나 기자도 뻔히 자계, 유스 때문이란걸 알텐데 초점을 너무 부모-아들관계로 묶었다.
  • profile
    title: 부산 아이파크_구미스터M 2014.12.12 19:59
    이걸로 축구한테 뒷통수를 맞았다라니... 저런 마인드여서야 될래야 되겠나.
  • profile
    title: K리그엠블럼간디정지혁 2014.12.12 20:10
    ㅋㅋ 오랜기간 공무원 시험 준비하던 사람들중 떨어진 사람들은 다 국가에 배신당한건가? ㅋㅋ
    국가에서 공무원 시험 떨어진사람들 엉덩이도 닦아줘야돼? ㅋ
    개그다 개그 ㅋ
  • ?
    title: 전북 현대 모터스_구레오 2014.12.12 20:26
    안타깝긴한데 그래서 어쩌라고싶다
  • profile
    title: 포항스틸러스_구메롱메론 2014.12.12 21:26
    공무원이 아니라 수증준비하던 학생들에 대입할 수도 있는거임.. 10년넘게 공부만 안했는데 대학교 좋은 곳 못갔다.. 나라에 배신당했다..
  • ?
    title: FC안양_구안양人 2014.12.12 21:48
    근데 대학입시 실패랑은 다르지 않나?
    공부만 하던 친구들은(진짜 공부만 했다면) 탑 클래스는 몰라도 학과나 장학금에 따라 눈만 낮추면 입학 가능할테고 그냥 평범한 일반 중위권 학생들의 경우 다방면으로 길이 열려 있다고 보는데...
    왜냐하면 기본은 한 친구들이니 고졸로 입사를 해도 되고, 다른 예체능학과라든지, 공무원 등등..

    근데 운동만 해온 학생들은 솔직히 힘들지
    공부라는거 하면 한다지만 겁부터 나는건 당연하고 10년을 기본도 안하고 운동만 했는데 이건 황금같은 학창시절 한우물만 판 학생들에게 가혹한거 아닌가?

    그렇다고 뭐 꽂아주고 특혜를 주자는건 아니지만
    운동한 친구들은 상황이 다른 것 같음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수 조회 수
공지 공지 안드로이드 앱(v0.10, r31) 업데이트 배포 안내 3 KFOOTBALL 2019.02.23 0 185
공지 공지 회원 차단, 스티커샵 기능 추가 안내 12 file KFOOTBALL 2017.04.17 8 772
공지 KFOOTBALL iOS 앱(v1.0) 배포 12 file title: 인천 유나이티드_구Gunmania 2016.04.22 10 3360
공지 공지 사이트 안내&이용 규정 (17. 3. 3 개정) 8 title: 2015 국가대표 10번(남태희)보시옹 2012.02.13 8 429825
92856 [개느바]랄 미쳤네 5 title: 수원 삼성 블루윙즈_구현이 2014.12.13 0 177
92855 국내축구 감바 오사카 - 몬테디오 야마가타 약 한시간남았네 5 title: 수원 삼성 블루윙즈_구현이 2014.12.13 0 290
92854 권순태에 대한 평가가 궁금해서 그런데 26 둘리 2014.12.13 0 346
92853 2014 KFOOTBALL 워스트 어워드 클래식 부문 투표 26 title: 2015 울산H 6번(마스다)시누크 2014.12.13 3 10913
92852 국내축구 20억증액이 다안된듯하네.. 1 title: 2015 인천 20번(요니치)반달곰 2014.12.13 0 331
92851 가시와전 생각해보면 4 title: 수원 삼성 블루윙즈_구ㅋㅋ 2014.12.13 0 281
92850 국내축구 일본 축구 질문 title: 전북 현대 모터스_구belong 2014.12.13 0 217
92849 [개트랜드]"으리으리~보리보리~"…2014년을 달군 유행어 여촌야도 2014.12.13 0 278
92848 gs는조편성보다플옵이 무서운걸수도 title: 수원 삼성 블루윙즈_구ㅋㅋ 2014.12.13 0 244
92847 공지 이제 뉴스는 뉴스게시판에 20 title: 2015 국가대표 10번(남태희)보시옹 2014.12.13 0 561
92846 이번주 컬투쇼 [역대급] 사연 3 title: FC안양_구Chankuneee 2014.12.13 0 430
92845 GS가 스트라이커 보강했네 12 title: FC안양_구양소룡 2014.12.13 0 1104
92844 지금 로그인한분중에 7 title: 2015 국가대표 10번(남태희)보시옹 2014.12.13 0 423
92843 달렉이 지구에 침입했다 5 file title: 2015 국가대표 10번(남태희)보시옹 2014.12.13 0 389
92842 메인보컬급의실력을갖췄지만 해당그룹의메보가 사기캐라서묻히는서브보컬의좋은 예 3 title: 수원 삼성 블루윙즈_구ㅋㅋ 2014.12.13 0 424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4518 4519 4520 4521 4522 4523 4524 4525 4526 4527 ... 10713 Next
/ 10713
.
Copyright ⓒ 2012 ~ KFOOTBALL.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