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1번 배너2번

채팅방 접속자 :

접속회원 목록
출석
순위 출석시각 별명
출석한 회원이 없습니다.
생일
12-05
지조때로
방문자
오늘:
239
어제:
266
전체:
3,760,035

DNS Powered by DNSEver.com
.


서명원의 대전행은 '신의 한수'가 됐다. 서명원은 단숨에 대전의 핵심 공격수로 인정받았다. 조진호 감독의 공격축구와 찰떡궁합을 보였다. 고양과의 2라운드에서 골을 터뜨리며 '레전드' 김은중이 만 18세 358일에 기록한 대전 최연소 득점을 만 18세 346일로 단축했다. 그는 4골-5도움을 올리며 대전의 우승에 일조했다. 서명원은 "특별한 어려움은 없었다. 열심히 하겠다는 생각만 했다. 생각보다 빠른 시점에 첫 골이 터지면서 '할 수 있다'는 자신감이 생겼다"고 했다. 서명원의 데뷔 시즌이 완벽했던 것만은 아니다. 상대의 견제가 심해지며 한동안 공격포인트 침묵을 겪었다. 서명원은 "확실히 피지컬적 부분에서 아마추어와 다르더라. 적극적으로 수비에 가담해야 하는 것도 힘들었다. 여기에 상대 견제가 생기니까 어려움을 겪었다"고 토로했다. 결국 서명원은 재능이 아닌 노력으로 이를 극복했다. 부상에서 돌아온 후 다시 맹활약을 펼치며 특유의 날카로움을 과시했다. "아무 생각하지 않고 열심히만 했다. 형들이 자신있게 하면 된다고 힘을 불어주더라. 확실히 심리적으로 안정감을 찾으니까 좋아졌다."

서명원이 내년 클래식 복귀에 설레는 이유 중 하나는 스타 선배들과의 맞대결 때문이다. 서명원은 대선배 차두리(34)와의 대결을 기다리고 있다. 그는 "사이드에서 주로 뛰기 때문에 윙백들을 상대해야 한다. 한국 최고의 윙백인 두리 형과 한번 붙어보고 싶다. 재밌을 것 같다"고 웃었다. 일찌감치 내년시즌 준비에 들어갔다. 특별한 것은 없다. 언제나처럼 열심히 뛰는 것이 그의 계획이다. 무엇보다 그를 괴롭혔던 부상 없이 차분히 동계훈련을 마치는 것이 중요하다. 클래식 무대에서는 팀동료이자 챌린지 득점왕인 아드리아노를 보고 배운 결정력을 써먹어보겠다며 자신만만이다.

서명원의 목표는 여전히 해외진출이다. 19세 이하 대표팀에서 외국에서 뛰는 동료들의 모습을 보며 많은 자극을 받았다. 서명원은 "해외진출은 항상 꾸는 꿈이다. 내 자리에서 열심히 하다보면 분명 좋은 기회가 있을 것이다"며 "일단 클래식에서 좋은 모습을 보여야 한다. 공격포인트 10개를 올리고 싶다. 매경기 승리를 목표로 해서 잔류하도록 하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http://sports.news.naver.com/sports/index.nhn?category=soccer&ctg=news&mod=read&office_id=076&article_id=0002645816&date=20141216&page=1

Who's 캐스트짘

?

나의 스틸러스!

나의 포항!

우리를 위한 너의 골을 보여줘!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수 조회 수
공지 공지 안드로이드 앱(v0.10, r31) 업데이트 배포 안내 3 KFOOTBALL 2019.02.23 0 393
공지 공지 회원 차단, 스티커샵 기능 추가 안내 12 file KFOOTBALL 2017.04.17 8 1011
공지 KFOOTBALL iOS 앱(v1.0) 배포 12 file title: 인천 유나이티드_구Gunmania 2016.04.22 10 4382
공지 공지 사이트 안내&이용 규정 (17. 3. 3 개정) 7 title: 2015 국가대표 10번(남태희)보시옹 2012.02.13 8 430100
8105 축구뉴스 안양, 사회공헌활동으로 신인선수 신고식 1 title: 포항 스틸러스캐스트짘 2014.12.15 0 106
8104 축구뉴스 이주영 계약 만료로 팀을 나가기로 title: 포항 스틸러스캐스트짘 2014.12.15 0 85
8103 축구뉴스 아기레 감독, 스페인 검찰로부터 고발 title: 2015 포항 28번(손준호)베르누이 2014.12.15 0 108
8102 축구뉴스 이근호 계약 만료 1 title: 포항 스틸러스캐스트짘 2014.12.16 0 191
8101 축구뉴스 송한기 계약해지 title: 포항 스틸러스캐스트짘 2014.12.16 0 144
8100 축구뉴스 욘스: 수비축구 내가 주범 2 title: 전북 현대 모터스_구MGB12 2014.12.16 0 167
» 축구뉴스 '슈퍼루키' 서명원 "두리형이랑 붙어보고 싶어요" 1 title: 포항 스틸러스캐스트짘 2014.12.16 0 96
8098 축구뉴스 신화용의 새해 목표, “전반기부터 승점 쌓겠다” title: 포항 스틸러스캐스트짘 2014.12.16 0 27
8097 축구뉴스 노상래 "투톱 파트너 봉길 선배 꼭 넘는다" title: 포항 스틸러스캐스트짘 2014.12.16 0 78
8096 축구뉴스 ‘임금 체불’ ‘해체 검토’…위기의 시·도민구단 title: 포항 스틸러스캐스트짘 2014.12.16 0 82
8095 축구뉴스 [개배공] 장충체육관이 거의 다 완공되었다 title: 포항 스틸러스캐스트짘 2014.12.16 0 78
8094 축구뉴스 김현회 | 2014 K리그 내 멋대로 어워드 title: 포항 스틸러스캐스트짘 2014.12.16 0 82
8093 축구뉴스 성남, 구단 애칭과 캐치 프레이즈 공모 title: 포항 스틸러스캐스트짘 2014.12.16 0 129
8092 축구뉴스 김정우, 이명주와 맞대결서 치명적 실수 1 title: 포항 스틸러스캐스트짘 2014.12.16 0 96
8091 축구뉴스 이랜드FC 전현재, '아버지를 몸에 새긴 효자선수' 1 title: 포항 스틸러스캐스트짘 2014.12.16 0 15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544 Next
/ 544
.
Copyright ⓒ 2012 ~ KFOOTBALL.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