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1번 배너2번

채팅방 접속자 :

접속회원 목록
출석
순위 출석시각 별명
출석한 회원이 없습니다.
생일
방문자
오늘:
185
어제:
259
전체:
3,772,190

DNS Powered by DNSEver.com
.
조회 수 225 추천 수 0 댓글 7


스포츠서울 김용일기자] 태극마크를 되찾기 위해 ‘고향 팀’ 유니폼을 입은 조영철(울산)의 행보가 고개를 갸웃거리게 한다. 울산 입단 3개월 만에 돌연 군 복무를 택했다.

조영철은 지난 23일 군국체육부대 홈페이지에 게시된 2016년 정기 선수선발 서류전형 합격자 축구 부문(56명)에 이름을 올렸다. 28일 신체검사, 체력측정, 인성검사에 참여할 예정이다. 일본 J리그와 K리그 입성 전 카타르 스타스리그 등 줄곧 해외 무대를 누빈 그는 홍명보 감독이 이끈 2012 런던올림픽 최종 엔트리에 탈락하며 병역 혜택을 받지 못했다. K리그 입성 이후 상주행은 예상한 일이다.
다만 시기를 두고 물음표가 남는다. 1989년생인 조영철은 이번 선수 모집 지원 자격인 만 27세 이하(1987년 10월 12일생 이후 출생자)보다 한 두 살 어리다. 엘리트 선수가 병역 공백 없이 경기력을 유지할 수 있게 돕는 상무 입대 경쟁률은 꽤 높은 편이다. 그러나 국가대표 출신인 그가 다급하게 지원할 이유가 없고, 고향 팀에서 재도약하겠다며 울산 유니폼을 입은 지 3개월밖에 되지 않아 의문점이 남는다.

울산 구단에 따르면 조영철의 상무 지원은 후반기 초반에 어느 정도 구체화됐다. 관건은 저조한 몸 상태다. 애초 조영철은 지난 여름 이적 시장에서 울산에 들어온 코바, 에벨톤 등과 함께 측면 공격을 보완할 적임자로 여겼다. 하지만 리그 2경기 출전에 그쳤다. 이렇다 할 활약을 펼치지 못했다. 훈련 과정에서도 윤정환 감독의 눈에 들지 못했다. 윤 감독은 “내년 시즌에도 함께하기가 쉽지 않아 보였다”며 “예전의 몸이 아니다. 내가 일본에 있을 때도 한 시즌 정도 좋은 경기력을 보인 적은 있으나 이후 주춤했다”고 꼬집었다. 2009년 J리그 알비렉스 니가타에서 프로로 데뷔해 3시즌을 보낸 뒤 2012년 오미야 아르디자로 이적해 또다시 3시즌을 뛰었다. 하지만 2010년 두자릿수 득점(11골)을 올린 뒤엔 다소 내림세를 보였고, 2014년 13경기(1골) 출전에 그친 뒤 카타르SC로 적을 옮겼다. 카타르에서 24경기 5골을 넣었으나 기대에 미치지 못했고, 지난 1월 아시안컵 이후 태극마크도 멀어졌다.
프로 6년차가 돼서 K리그에 도전한 건 새로운 전환점이다. 하지만 윤 감독은 “K리그는 아시아에서 가장 터프하고, 공격수가 살아남기 어려운 무대”라며 “일본과 중동에서 오래 뛴 선수가 수비수를 이기는 게 어렵다. 조영철이 다소 몸싸움을 싫어하는 성향이어서 마음에 걸렸다. 일단 군 문제를 먼저 해결한 뒤 성숙한 기량을 펼치는 게 좋다고 생각했다. 영철이와 많이 대화한 뒤 결정한 것”이라고 했다.

김현희 사무국장은 “물론 갑작스럽게 상주 지원을 희망하는 게 모양새는 좋지 않다”며 “하지만 선수가 울산에서 잘하겠다는 의지는 변함이 없고, 감독-구단과 협의 끝에 군에 가서 몸을 잘 만들겠다는 견해를 보였다. 그 부분을 존중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 profile
    title: 울산 현대 호랑이마스다 2015.10.27 14:32
    윤 감독은 “내년 시즌에도 함께하기가 쉽지 않아 보였다”며 “예전의 몸이 아니다. 내가 일본에 있을 때도 한 시즌 정도 좋은 경기력을 보인 적은 있으나 이후 주춤했다”고 꼬집었다. 가 핵심이네
  • ?
    title: 2015 울산H 6번(마스다)릴화우미 2015.10.27 14:35
    ㅅㅂㄹㅁ
  • ?
    title: 2015 울산H 6번(마스다)릴화우미 2015.10.27 14:37
    설에 황에 조까지 이번 워스트 쟁쟁하다
  • ?
    title: 부천FC1995역보 2015.10.27 14:48
    글만 보면 즉시전력감도 아니고 몸을 끌어올리기도 힘들어보이니 일단 재활(?)목적으로 상주 보내는 것 같은 느낌?
  • profile
    title: 전북 현대 모터스더매드그린 2015.10.27 17:38
    이미 울산 들어올때 예상된 일 아니었나? ㅇ.ㅇ...
  • ?
    title: 2015 국가대표 12번(한교원)파투라이커 2015.10.27 18:30
    해외로 하루바삐 가서 돈 땡길라고 하는거지 ㅋ 정이 안감
  • ?
    title: 전북 현대 모터스에위니아 2015.10.28 13:10
    이제 군대 갔다와서 봐야지. 이정협처럼 은혜 갚은 상주가 되느냐 아니면 군 해결 했으니 외국으로 튀느냐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수 조회 수
공지 공지 안드로이드 앱(v0.10, r31) 업데이트 배포 안내 3 KFOOTBALL 2019.02.23 0 660
공지 공지 회원 차단, 스티커샵 기능 추가 안내 12 file KFOOTBALL 2017.04.17 8 1287
공지 KFOOTBALL iOS 앱(v1.0) 배포 12 file title: 인천 유나이티드_구Gunmania 2016.04.22 10 4701
공지 공지 사이트 안내&이용 규정 (17. 3. 3 개정) 7 title: 2015 국가대표 10번(남태희)보시옹 2012.02.13 8 430406
8075 축구뉴스 "우승컵 하나 가져오자" 이종성·구자룡의 '마르베야 결의' 1 title: 수원 삼성 블루윙즈_구현이 2017.02.12 2 54
8074 축구뉴스 "유니폼 배달 왔어요~"팬들에게 유니폼을 직접 배달하는 '배달의 서유' title: 서울 유나이티드강일동짬고양이 2015.10.02 0 171
» 축구뉴스 "조영철, 입단 3개월만에 군 복무 지원" 7 title: 울산 현대 호랑이마스다 2015.10.27 0 225
8072 축구뉴스 "지난해 축구 이적시장 규모 5조원…역대 최고" 여촌야도 2016.01.22 0 22
8071 축구뉴스 "추억도 많고 자부심도 컸는데…" 미포 해체에 남다른 아픔 울산현대 사무국장 여촌야도 2016.11.15 0 73
8070 축구뉴스 "축구 '해외파' 세금 왜 나만 내나"…거주자 요건 걸렸다 5 title: 인천 유나이티드_구Gunmania 2019.05.05 0 132
8069 축구뉴스 "축구는 잔치다" 폭염에도 수트 갖춰입는 감독 title: 부산교통공사부산도시철도 2016.08.19 0 43
8068 축구뉴스 "팀 지켜야 한다"...미첼, 대표팀 '사양' 서울이랜드 '선택' 1 title: 서울 이랜드 FC드라슈렛 2016.05.25 0 76
8067 축구뉴스 "한국형 에이전트, 구단 자생 이끄는 콘텐츠 제공" 여촌야도 2016.10.10 0 65
8066 축구뉴스 "헝그리 일레븐 그 안에 '이을용' 있다" 여촌야도 2015.10.05 0 47
8065 축구뉴스 '100번째 공격포인트' 염기훈, 빅버드를 춤추게 하다 title: FC안양_구범계역 2015.03.14 0 55
8064 축구뉴스 '10명 영입' 강원 FC 최윤겸 감독 “훈련보다 원 팀(One Team)이 중요하다” 여촌야도 2016.12.21 0 41
8063 축구뉴스 '10억 블록버스터' 만들자…슈퍼매치, 이제는 돈이다! title: FC안양_구범계역 2015.04.17 0 52
8062 축구뉴스 '11경기 2승' 수원, 1차 라운드는 사실상 실패 title: 수원 삼성 블루윙즈_구sayho! 2016.05.22 0 59
8061 축구뉴스 '13경기 연속 무패' 황선홍 감독이 택한 플랜 B, '수비'였다 여촌야도 2015.10.20 0 42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544 Next
/ 544
.
Copyright ⓒ 2012 ~ KFOOTBALL.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