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1번 배너2번

채팅방 접속자 :

접속회원 목록
출석
순위 출석시각 별명
1 00:01:16
title: 부산 아이파크뽀까
2 00:01:22
title: 2015 수원B 9번(오장은)헌신의오짱
3 00:14:06
title: 전남 드래곤즈_구yellowmarine
4 00:20:05
title: FC안양아냥만세
생일
방문자
오늘:
43
어제:
997
전체:
3,357,547

DNS Powered by DNSEver.com
.


1. 새로 개편된 공격진, 경쟁 속으로


  2015년을 맞아 총 24명의 선수들이 안양을 떠났고, 드래프트 지명 선수들을 포함하여 17명의 선수들이 새로이 보라색 유니폼을 입게 되었다. 이 중 드래프트 출신 신인 선수들은 6명이고, K리그 클래식부터 K3 리그까지 다양한 출신의 선수들이 영입되었다.

 

  대폭적인 변화가 이루어진 지금, 가장 먼저 그리고 중요하게 살펴볼 쪽은 공격진이다. 남궁도, 바그너, 이완희, 펠리피가 팀을 떠났고, 김재웅은 원 소속팀 인천 유나이티드로 임대 복귀하였다. 또한 김원민, 박성진, 정대선은 병역 의무를 위해 K3 리그에서 뛰게 되었다. 사실상 작년의 공격진이 모두 떠난 셈이 되어버렸다.

 

1 공격진.jpg


  대신 안양은 활발한 영입으로 공격진의 공백을 채웠다. 우선 울산 현대에서는 김효기가, 인천 유나이티드에서는 이효균이 임대 이적으로 합류하였다. 그리고 작년 대전 시티즌과 울산 현대미포조선에서 뛴 바 있는 이동현, 이전 시즌에서 안산 경찰청(경찰 축구단) 소속으로 뛰었던 안성빈, K3 리그 FC 의정부에서 온 박승렬 등도 영입하였다.

 

  장신 공격수 유형에 속하는 이동현과 이효균, 발 빠르고 문전 마무리에 능한 김효기와 박승렬, 미드필더도 소화 가능한 안성빈 등 다양한 유형의 선수들을 어떻게 조합할 것인지가 중요하다.

 

  공격 전술에서 가장 주목할 부분은 박성진의 역할을 누가 대신할 지다. 박성진은 쉴 새 없이 양 측면까지 진출하며 안양의 공격을 진두지휘하였다. 그로 인해 안양은 활발한 측면 공격에 이어 포지션 체인지까지 하며 상대 수비를 흔드는 공격 전술을 선보였다. 그리고 13 6득점을 올렸고, 14년에는 8득점으로 최다 득점을 올릴 만큼 역할이 컸던 박성진이었다. 그만큼 박성진의 역할은 안양 공격에서 핵심적인 부분이었다.

 

  그러나 박성진이 떠난 지금, 안양은 두 가지 기로에 놓여 있다. 새로운 선수에게 박성진 역할을 맡길 것인지, 혹은 새로운 공격 전술을 갖출 지이다.

 

  박성진 역할을 유지할 가능성이 높은데, 맡을 선수로 김효기, 안성빈, 이효균에 조성준, 주현재까지 후보로 꼽을 수 있다. 김효기는 득점력 외에도 활동량을 바탕으로 한 폭 넓은 움직임이 장점으로 뽑히는 공격수이다. 그리고 안성빈은 안산에 있을 당시 오른쪽 윙어를 자주 소화한 경험이 있었고 움직임도 활발했다. 이효균은 185cm의 장신 공격수이나 경남과 인천에서 수차례 윙어로 출전한 경험이 있었다.

 

  기존 안양 선수 중 조성준은 윙어지만 문전 득점력까지 갖추고 있고, 발 빠른 드리블과 침투 패스도 겸비하고 있다. 평소에도 박성진과 수시로 포지션 체인지를 실시했던 선수이기도 했다. 주현재는 평소 왼쪽 윙어로 자주 출전했지만, 마찬가지로 중앙 침투와 문전 득점력을 갖추고 있으며 한 차례 공격수로도 출전한 적이 있었다. 여기에 많이 발휘되진 못 했지만 날카로운 슈팅까지 갖추고 있다. 윙어로 출전했음에도 페널티 박스 중앙에서 득점을 여러 차례 기록한 바 있어, 측면과 중앙을 오가는 움직임을 기대해볼 수 있다.

 

  따라서 투톱을 기준으로 이동현과 이효균이 득점에 전념하는 장신 공격수 역할을 맡고, 김대한, 김효기, 안성빈, 박승렬, 조성준이 박성진의 역할을 맡는 식의 조합을 생각해볼 수 있다. 이효균도 이 역할을 맡을 수 있겠으나, 이동현 대신 장신 공격수 역할로 나올 가능성이 더욱 높다. 아니면 이동현 - 이효균 투톱을 구성하여, 이동현이 타겟 맨 역할을 맡고 이효균이 측면으로 나가는 모습도 예상해볼 수도 있다.

 

  후자에 속하는 선수들로만 공격진을 구성할 가능성도 높다. 공통적으로 발이 빠르고, 볼 키핑이 좋다는 장점들을 가지고 있다. 그래서 활발한 움직임과 빠른 돌파를 지속적으로 주문하여 윙어들의 침투를 돕는 식으로 활용할 수 있다. 그리고 상대 수비진의 발이 느릴 경우 단숨에 뒷공간을 노리도록 할 수도 있다. 작년 김재웅 - 정대선 투톱이 나왔을 때의 움직임을 떠올리면 될 것이다. 이렇게 안양은 다양한 조합으로 상대 수비를 공략할 수 있을 것이다.

 

2 역대 득점 랭킹.jpg


  공격수의 가장 기본인 득점을 누가 가장 많이 올릴 지도 가장 중요하다. 2년 동안 안양의 최다 득점자 랭킹을 살펴보면(FA컵 포함), 2013년엔 8득점의 고경민과 6득점의 박성진을 제외한 4명 모두 미드필더였다. 더구나 고경민은 시즌 중반에 입대를 하였다. 2014년에는 같이 8득점씩 올린 김재웅과 박성진을 제외하고 모두 미드필더였다. 그동안 안양 공격수들의 득점 기여가 높지 못 했다. 더구나 김재웅과 박성진이 팀을 떠났기에 확실한 골잡이 역할을 맡아줄 선수가 더욱 절실한 올해이다.

 

  무한 경쟁에 놓인 올해 공격진인 만큼, 득점포를 얼마나 빨리 터뜨리느냐가 주전 경쟁에서 가장 유리할 것이다. 당연한 얘기지만, 공격진이 모두 교체된 올해의 안양에겐 가장 중요한 사안이다. 그리고 그동안 부족했던 공격수들의 득점 기여를 올해 공격진이 충분히 만회할 수 있을 것인지, 더불어 최초로 두 자릿수 득점을 올릴 선수도 나올 지도 관심 있게 지켜볼 사안이다.

 

  또 고려해볼 점은, 수비 가담이다. 안양은 주로 4-4-2 포메이션으로 나서는데, 4명의 미드필더와 4백 라인이박스’ (box) 형태로 수비 지역을 장악한다. 그리고 상대의 공격이 매섭다면 투톱 중 한 명을 수비 가담시키곤 하였다. 이는 3백 포메이션으로 나설 때도 마찬가지였다. 따라서 공격수들 중 수비 가담까지 자주 해줄 수 있는 선수가 있다면 그 선수가 투톱의 한 축을 담당할 가능성이 높다.

 

  이렇게 공격진의 주전 경쟁이 치열한 가운데, 올해 5월 안산 경찰청에서 고경민이 병역 의무를 마치고 안양에 합류하게 된다. 2013년 전반기 동안만 18경기 6득점 2도움으로 빼어난 활약을 펼쳤던 고경민은 이르게 안산 경찰청에 입대하였다. 그 이후 후반기에는 9경기 2득점, 작년엔 34경기 11득점 4도움을 기록하였다. 특히 작년 안산의 공격 핵심을 도맡았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그러므로 고경민이 합류할 경우 안양의 공격진엔 무게가 더해질 것이고, 경쟁 역시 치열해질 것이다.

 

  따라서 이번 시즌 공격진의 관건은 경쟁과 조화다. 새로운 선수들로 가득한 공격진 간의 경쟁으로 시너지 효과를 이끌어내고, 다양한 투톱 조합들을 어찌 활용할지도 중요하다. 그리고 공격진의 부족했던 득점 기여를 만회할 수 있을지, 누가 골잡이가 될 지도 기대되는 올해이다.

  • profile
    title: FC안양_구OMEGA 2015.03.12 15:57
    김효기선수가 영입이 아니라 임대구먼..
  • profile
    title: 2014 안양 8번(박성진)검은콩두부 2015.03.12 16:17
    내가 알기론 임대였는데 영입이었어?!
  • profile
    title: FC안양_구OMEGA 2015.03.12 17:00
    영입인줄알고있었는데..

    오피셜나와봐야 알듯 ;ㅁ;
  • profile
    title: 2014 안양 8번(박성진)검은콩두부 2015.03.12 17:57
    오피셜 나오면 맞춰서 수정해야겠네 ㅠㅠㅠ
  • ?
    title: 전북 현대 모터스_구belong 2015.03.12 17:53
    안양 선수단을 쭉 살펴보니 93년 1월 1일 이후 출생 선수가 최동혁(MF, 18), 김기태(MF, 24), 이하늘(MF, 33) 밖에 없는데 이 선수 중 주전으로 뛸 선수는 누구일거 같아? 기대하고 있는 선수 있어?
  • profile
    title: 2014 안양 8번(박성진)검은콩두부 2015.03.12 18:06
    저 세 선수들은 미드필더여서 다음 편에 다룰 예정이긴 한데,
    최동혁은 중미 쪽이고 김기태는 수비 소화 가능한 걸로 봐선 수미 - 센터백이거나 윙 - 풀백으로 예측하고 있고 이하늘은 왼쪽 윙으로 뛰었단 정보가 있음

    사실 세 선수에 대한 정보가 포지션 외엔 부족해서 여기서 논하기 좀 그렇지만,
    굳이 뽑아보자면 만약 김기태가 윙-풀백일 경우 김기태가 그나마 풀백으로 기회를 얻지 않을까 싶기도 하고
    현재 노예인 오른쪽 풀백 김태봉이 88년생이고, 이번에 온 안동혁도 88년생이니 차차 입대 대비하면서 키울 가능성이 높거든 다만 경쟁자가 우리팀 최고 유망주 중 한 명인 구대영...원래 오른쪽 풀백인데 아즈필리쿠에타처럼 왼쪽 풀백도 이젠 소화 가능해졌음
    키가 184cm인 걸로 봐선 수미 - 센터백일 가능성도 있지만 이렇게 되면 경쟁자가 더 많아짐

    최동혁도 비슷한 이유로 키울 가능성이 있다고 보지만(신인 중 유일한 중미기도 하고) 현재 김선민, 박태수가 중미도 소화 가능한 걸로 알아서 쉽게 출전이 어려울 듯 이하늘 역시 다음 편에 다루겠지만 경쟁이 가장 치열한 곳이 윙어 자리라서;;;
  • ?
    title: 전북 현대 모터스_구belong 2015.03.12 18:11
    지금 라인업이랑 연령을 고려해 봤을 때는 김기태가 가장 유력하고 그 다음에는 최동혁이 기회를 얻을 수 있겠구나. U23이 아니라 U22다 보니 라인업 짜기가 너무 빡세겠다.
  • profile
    title: 2014 안양 8번(박성진)검은콩두부 2015.03.12 18:17
    그것도 김기태가 측면 선수라면 얻을 수 있는 가능성임 만약 중앙이라면 미들이어도 센터백이어도 경쟁자가 빡시니....
    왜 개챌만 U22인지 이해가 안 되기도 함 어린 선수들 키우는 건 필요하다고 보지만 애매하게 U22로 정해버리니 선수 입장에선 대학 졸업도 못 하고 프로 무대 도전해야하고, 구단 입장에서도 고민만 더해지니
  • profile
    Goal로가는靑春 2015.03.12 20:56
    문전앞-> 문전(門前), 이미 단어 자체에 앞前 자가 들어있으므로 문전앞은 중복표현
    대신할 지이다 -> 대신 할 지다(정확한 띄어쓰기 규칙까지 적용)
    선수기도 했다->선수이기도 했다
  • profile
    title: 2014 안양 8번(박성진)검은콩두부 2015.03.12 21:58
    ㅇㅋ 집 가서 수정할게
  • profile
    title: 포항 스틸러스캐스트짘 2015.03.13 04:46
    이동현 한수원이 아니라 미포
  • profile
    title: 2014 안양 8번(박성진)검은콩두부 2015.03.14 13:00
    아나;;; 오케이 수정할게ㅠ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수 조회 수
공지 기타 프리뷰/리뷰 게시판 글 작성 안내 title: 인천 유나이티드_구Gunmania 2013.03.02 0 8131
124 K챌린지 [RED 리뷰] FC 안양 Monthly View - 6월 편 2 file title: 2014 안양 8번(박성진)검은콩두부 2015.07.03 4 166
123 K챌린지 [RED 리뷰] FC안양 Monthly View - 4월 편 file title: 2014 안양 8번(박성진)검은콩두부 2015.05.02 1 222
122 K챌린지 [RED 리뷰] FC안양 Monthly View - 3월 편 2 file title: 2014 안양 8번(박성진)검은콩두부 2015.04.03 2 162
121 K챌린지 [D - 2] FC 안양 2015 시즌 프리뷰 - 3 - file title: 2014 안양 8번(박성진)검은콩두부 2015.03.19 0 150
120 K챌린지 [RED 프리뷰] FC 안양 2015 시즌 프리뷰 - 2 - 6 file title: 2014 안양 8번(박성진)검은콩두부 2015.03.17 0 151
119 ACL 브리즈번 로어 v 수원 삼성 프리뷰 (브리즈번 편향) 1 title: 2014 경남 어웨이 전면퓨퓨비 2015.03.16 1 270
» K챌린지 [RED 프리뷰] FC 안양 2015 시즌 프리뷰 - 1 - 12 file title: 2014 안양 8번(박성진)검은콩두부 2015.03.12 2 187
117 K챌린지 [RED REVIEW] 2014 FC 안양 시즌 리뷰 - 3부 - 3 file title: 2014 안양 8번(박성진)검은콩두부 2015.01.21 0 224
116 K챌린지 [REVIEW] 2014 FC 안양 시즌 리뷰 - 2부 - 2 file title: 2014 안양 8번(박성진)검은콩두부 2015.01.11 3 245
115 K챌린지 [RED 리뷰] 2014 FC 안양 시즌 리뷰 - 1부 - 3 file title: 2014 안양 8번(박성진)검은콩두부 2014.12.19 1 332
114 K챌린지 [RED 리뷰] FC 안양 22R 부천 원정 MATCH REVIEW file title: 2014 안양 8번(박성진)검은콩두부 2014.09.06 0 802
113 K챌린지 [RED 리뷰] FC 안양 21R 광주 홈 MATCH REVIEW file title: 2014 안양 8번(박성진)검은콩두부 2014.08.21 0 946
112 K챌린지 [RED 리뷰] FC 안양 20R 대구 원정 MATCH REVIEW file title: 2014 안양 8번(박성진)검은콩두부 2014.07.28 0 987
111 K챌린지 [RED 리뷰] FC 안양 19R 강원 홈 MATCH REVIEW file title: 2014 안양 8번(박성진)검은콩두부 2014.07.25 1 853
110 K챌린지 [RED 리뷰] FC 안양 18R 대전 원정 MATCH REVIEW file title: 2014 안양 8번(박성진)검은콩두부 2014.07.23 0 941
109 K챌린지 [RED 리뷰] FC 안양 11R 대구 홈 MATCH REVIEW file title: 2014 안양 8번(박성진)검은콩두부 2014.07.21 0 787
108 K챌린지 [RED 리뷰] FC 안양 8R 충주 원정 MATCH REVIEW file title: 2014 안양 8번(박성진)검은콩두부 2014.07.21 0 764
107 K챌린지 [RED 리뷰] FC 안양 17R 부천 홈 MATCH REVIEW file title: 2014 안양 8번(박성진)검은콩두부 2014.07.18 0 548
106 K챌린지 [RED 리뷰] FC 안양 16R 충주 홈 MATCH REVIEW 5 file title: 2014 안양 8번(박성진)검은콩두부 2014.07.08 1 963
105 K챌린지 [RED 리뷰] FC 안양 7R 수원 FC 홈 MATCH REVIEW file title: 2014 안양 8번(박성진)검은콩두부 2014.07.08 0 796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Next
/ 7
.
  • W.I.T. TEAM
  • 풋케위키
  • 팀블로그 축구공작소
  • 대한축구협회
  • 프로축구연맹
  • 실업축구연맹
Copyright ⓒ 2012 ~ KFOOTBALL.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