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1번 배너2번

채팅방 접속자 :

접속회원 목록
출석
순위 출석시각 별명
출석한 회원이 없습니다.
생일
방문자
오늘:
427
어제:
444
전체:
3,660,529

DNS Powered by DNSEver.com
.
국내축구
2019.07.04 17:53

여러가지 추측을 해봤다

조회 수 129 추천 수 0 댓글 4


일단 양 구단이 전력 강화를 목적으로 하는 게 트레이드잖아

K리그 좀 본 사람들한테 남준재랑 김호남 둘 중에 지지하는 팀으로 데려오고 싶다고 하면 누구 데려올래? 했을 때

김호남을 부를 사람이 훨씬 많다는 건 나만 그런 건 아닐 거야

 

그런 면에서 봤을 때 최윤겸 감독 전술에 김호남이 맞지 않는다는 판단을 했을 수 있고

많이 뛰어주는 선수를 원했나 싶기도 하고

그렇다고 김호남이 많이 안 뛰냐 하면 그렇지도 않은데

속도도 훨씬 빠르고 골 결정력도 더 좋고 활동량도 남준재한테 뒤쳐지지 않고

 

뭐 우리가 모르는 양 구단 사이의 이해관계가 맞아떨어져서 했을 수도 있는 트레이드긴 하지만

실력만 놓고 봤을 때 제주에서 굳이 할 이유가 없어보이는 트레이드라고 생각이 되어서

 

그러면 그 다음으로 K리그에서 흔하게 작용하는 인맥을 보자

인천 전력강화실장에 이천수 감독 유상철 수석코치 임중용 코치 박용호 김이섭

제주 감독 최윤겸 코치 이을용 권찬수

남준재는 2012 시즌에 잠깐 제주에 갔던 적이 있고

김호남은 광주에서 K리그 데뷔해서 제주로 이적, 상주에서 군 복무 마치고 제주로 복귀

 

나열한 인천 인물들 중에 김호남하고 인맥이나 학연 지연으로 얽혀있는 사람은 그나마 김이섭 GK 코치밖에 없다. 전주에서 유소년 시절을 보냈다는 점

제주 코칭스태프 중에 남준재나 인천하고 얽혀있는 사람은 권찬수 GK 코치 정도? 그나마도 엄청 오래 전인데.

 

두 선수 실력으로 보나 인맥 학연 지연 같은 요소로 보나..

한 팀의 주장을 시즌 중 트레이드한다는 건 현 코칭스태프 or 프런트에 제대로 밉 보였다는 얘기이거나 구단의 명예를 실추시킬만 한 행동을 했다는 거

말고는 나로써는 생각할 수 있는 게 없다

 

지금까지 이 팀을 빨아오면서 참으로 많은 트레이드와 팔려가고 떠나가는 선수들을 많이 봐왔지만

이번 트레이드는 당혹스럽기 그지없다 타이밍으로나 선수로나 뭐로 보나..

 

20시에 간담회 한다고 당일에 그것도 인스타그램에 올렸던데 관심도 없었는데 갑자기 가보고 싶어졌다

유혈사태 나는 거라도 막으러 가야 하나 싶기도 하고말야

  • profile
    title: 대전 시티즌슥헤 2019.07.04 18:10

    모 기사에는 제주에서 강력히 원했다고

  • profile
    title: 대전 시티즌슥헤 2019.07.04 18:21

    김호남도 어제알았다네 ㅋㅋㅋㅋ

  • profile
    title: 대전 시티즌슥헤 2019.07.04 21:28

    남준재에게 남패가 먼저 연락하고 남준재가 코칭스텝에게 구단결정에 따르겠다고 통보, 인천은 트레이드결정... 이흐름인듯...

  • ?
    title: 전남 드래곤즈_구yellowmarine 2019.07.05 21:29

    남준재는 팀 주장인데 갑자기 런 하겠다고 슼에 전화를 한게 사실이면 웃긴거고 거짓말 이어도 웃긴일이지  와중에 김호남만 불쌍..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수 조회 수
공지 공지 안드로이드 앱(v0.10, r31) 업데이트 배포 안내 3 KFOOTBALL 2019.02.23 0 342
공지 공지 회원 차단, 스티커샵 기능 추가 안내 12 file KFOOTBALL 2017.04.17 8 947
공지 KFOOTBALL iOS 앱(v1.0) 배포 12 file title: 인천 유나이티드_구Gunmania 2016.04.22 10 4339
공지 공지 사이트 안내&이용 규정 (17. 3. 3 개정) 8 title: 2015 국가대표 10번(남태희)보시옹 2012.02.13 8 430024
51281 국내축구 야구에는 송은범이있다면 3 title: 성남FCUltrasaqour 2019.11.24 0 57
51280 국내축구 오랜만이다 2 file 골청 2019.11.23 0 110
51279 국내축구 상철이형 버텨주라. 2 title: K리그엠블럼택티컬마린 2019.11.20 0 100
51278 국내축구 유나이티드가 써드를 도입 안 하는 이유 5 title: 인천 유나이티드플레어1337 2019.11.18 0 148
51277 국내축구 아시아나항공 결국 현산이 먹었네 3 골청 2019.11.12 0 116
51276 국내축구 지금 미추홀이 홈 경기 성적이 어떻게 되지? 2 title: 인천 유나이티드플레어1337 2019.11.11 0 94
51275 국내축구 인천현대제철 우승 2 title: 서울 유나이티드강일동짬냥이 2019.11.11 0 38
51274 국내축구 세상 다 잃은 기분 3 title: 안산 그리너스 FCCRAZY 2019.11.09 0 166
51273 국내축구 지난 대전전 최 호정 퇴장건 사후감면 됐다! 3 file title: FC안양_구ScummoB 2019.11.07 0 118
51272 국내축구 공백기도 길고 심심하니까 1 title: 인천 유나이티드완소인유 2019.11.07 0 35
51271 국내축구 오늘 수원 퐈컵 하는 관계로 챗방 열겠음 1 title: K리그엠블럼택티컬마린 2019.11.06 0 32
51270 국내축구 대전은 신세계 인수가 아니라 하나금융그룹이었군 5 title: K리그엠블럼택티컬마린 2019.11.05 0 107
51269 국내축구 흥실이형 프리시즌중인디ㅣ 4 title: 대전 시티즌슥헤 2019.11.05 0 80
51268 국내축구 창단 첫 플레이오프 진출확정! 3 title: FC안양관악산 2019.11.03 0 143
51267 국내축구 수원에 정말 필요한 선수 2 title: K리그엠블럼택티컬마린 2019.11.03 0 76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424 Next
/ 3424
.
Copyright ⓒ 2012 ~ KFOOTBALL.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