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1번 배너2번

베스트


채팅방 접속자 :

접속회원 목록
출석
순위 출석시각 별명
출석한 회원이 없습니다.
생일
01-25
title: 경남FC_구풀방
방문자
오늘:
175
어제:
232
전체:
3,773,891

DNS Powered by DNSEver.com
.
조회 수 913 추천 수 17 댓글 10


안녕하세요 허건입니다. 이 곳에 가끔 들어와 보았지만 막상 글을 쓰려니 쑥쓰러운 마음이 앞섭니다. 그래도 조금이라도 제 마음을 전하고자 쑥쓰러움을 무릅쓰고 글을 올립니다.

지난 시즌 마친 후 재계약 불가 통보를 받고 이제 어떻게 해야 하나 한동안 멍해 있던 시기가 있었습니다. 축구선수로서 축구를 너무나도 좋아하기에 다시 운동장에 서고 싶고 아직은 축구를 포기하고 싶지 않았기에 혼자 운동도 해봤지만 마음을 잡기가 결코 쉬운 일은 아니었습니다. 축구를 하면서 가장 즐거웠던 때를 지났기 때문에 조금은 더 무기력했던 것 같습니다.

그 무렵 지인을 통해 모금 운동 소식을 들었습니다. 사실 “왜 나 같은 하찮은 선수한테?” 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스타플레이어도 아니고, 많이 주목 받는 선수도 아니었기 때문에 전례 없던 모금 운동이 조금은 당황스러웠습니다. 회사에서 받은 보너스를 보내신다는 분, 돈이 없으니 물건을 팔아서 동참하신다는 분, 예매했던 비행기 티켓을 취소하셨다는 분, 학생이라 돈이 없어 조금 밖에 하지 못해 미안해하시던 분..

그리고 훨씬 더 많은 분들께서 저를 위해 마음을 모아 주신다는 것에 마음이 벅차 쉽게 잠을 이루지 못했습니다. 죄송합니다. 제가 조금 더 잘했더라면 여러분께 이런 모습 보여 드리지 않을 수도 있었는데, 정말 좋았다고만 생각했던 기억들이 지금은 너무 후회스럽습니다. 조금 더 뛰고 조금 더 노력할 것을…

다시 운동장에서 부천FC의 유니폼을 입고 땀 흘릴 수 있어 다행입니다. 모든 것이 여러분의 사랑이 있었기에 가능했습니다. 제겐 정말 기적과도 같은 일입니다. 여러분께서 보내주신 소중한 마음은 절대 잊지 않고 반드시 운동장에서 보답하겠습니다.제가 아무리 생각해봐도 제가 팬분들께 보답할수 있는것은 운동장안에서 죽어라 열심히 하는것밖에 없는거 같습니다.

팀을 위해 헌신하고 희생하며 저에게 다시 부천유니폼을 입게 해주신 헤르메스 분들과 여러 팬분들 실망시켜드리지않도록 목숨걸고 뛰겠습니다. 저는 지나온 그 어떤 날보다 행복한 현재를 살고 있습니다. 이 짧은 글로나마 여러분께 제 작은 마음이 전해졌기를 바래 봅니다. 여러분과 함께여서 감사하고 행복합니다.
부천FC 1995 허건 올림


요즘 우리 애들도 방출되서 위로해주고 있는터라 허건 글 보니 눈물이 핑돈다.
그리고 맞춤법을 다 맞춰써서 더 감동. ㅆ쓰는 축구선수 많이 없는데...쿨럭

아무튼 잠들기전 울컥한다.
  • profile
    title: 부산 아이파크뽀까 2014.02.06 23:57
    글이 담담하면서도 깔끔하지만 울컥거리게 만드네.
  • ?
    title: 인천 유나이티드_구Thomascook 2014.02.06 23:59
    ㅇㅇ 글을 잘쓰는듯. 멋진 팬과 멋진 선수의 만남이여..
  • profile
    title: 부산 아이파크뽀까 2014.02.07 00:12
    ㅇㅇ
  • ?
    title: 경남FC_구리내뽕 2014.02.06 23:59
    부럽다
    팬과 선수 모두
  • ?
    title: 인천 유나이티드_구Thomascook 2014.02.07 00:02
    몸서리치게 부러워...
    근데 이러다 모든 서포터즈 펀드만드는거 아녀?
  • ?
    title: 부천FC1995_구ㄴㄴㄴ 2014.02.07 00:03
    부럽긴...

    다신 있어선 안되는 일이였음....
  • ?
    title: 인천 유나이티드_구Thomascook 2014.02.07 00:06
    상황이 부러운게 아니고, 팬들이 선수에게 애정을 직접적으로 전한것 그 자체가 부러운거야. 결국 사랑하는 선수를 잃지않았으니..
    우리는 여태까지 아쉬워만 했지 그런 생각을 실천에 옮긴적이 없으니까
  • profile
    title: 전북 현대 모터스_구잠잘까 2014.02.07 01:40
    모두 다 라고 할 수는 없겠지만, 이 행동에 대해 감동받은 대부분의 사람들은 부천빠들의 무한한 애정과 그 실천정신에 눈시울이 핑 도는 거라 생각행. 한마디로 두 갈래로 나눠서 생각해봐야 한다 이거징. 이런 일이 발생한 계기 따로, 허건 선수의 계약 과정 따로.

    어쨌거나 난 허건 선수가 정말 뼈를 깎는 노력을 다해서 계속 부천의 일원이 되었으면 좋겠당.
  • profile
    title: FC안양_구애니ang 2014.02.07 02:48
    그렇게 허건은 부천의 레전드가 되었다라는 해피 엔딩이 되었으면
  • ?
    title: 경남FC_구[Adios] 2014.02.07 13:04
    참 찡하다.. 이런게 스토리지 ㅠㅠ

안내

※ 7회 이상의 추천을 받은 글을 모아둔 게시판입니다.
※ (2013년 3월 22일 이전의 글들은 원문이 따로 존재하여 댓글/추천수가 다를 수 있습니다.)
※ (해당 날짜 이후의 글들은 원문 자체가 이곳으로 이동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수 조회 수
공지 크풋볼 선정 K리그 30년 잉여 일레븐 19 file title: 강원FC_구roadcat 2013.05.26 3 26692
공지 크풋볼 선정 K리그 30년 베스트 일레븐 10 file title: 강원FC_구roadcat 2013.05.26 8 26113
1271 FC안양 첫돌이에요! 7 file title: FC안양_구geo철 2014.02.02 16 892
1270 홍명보가 이해가 안되는게 5 title: 2015 수원B 22번(권창훈)Blueshine 2014.02.02 10 1119
1269 브라질 월드컵 8강을 위해 짜 본 23인 명단 3 title: 수원 삼성 블루윙즈_구큰새 2014.02.02 13 845
1268 우리나라 최강 베스트 11을 소개한다 46 title: 수원 삼성 블루윙즈환관심영 2014.02.02 25 1419
1267 박주영 임대 기념 "2013 ~ 2014 박주영 활약상 모음".avi 17 GJFC택이님 2014.02.02 16 1205
1266 개인적으로 느낀 홍명보 5 title: 서울 유나이티드상일동짬고양이 2014.02.03 10 786
1265 북패 아디가 그렇게 대단한 놈임? 46 title: 전북 현대 모터스_구 2014.02.03 14 1354
1264 갠적으로 북패애들이 단골로 주절대는 레파토리 중 젤 웃겼던거는 17 title: 전북 현대 모터스_구 2014.02.04 18 1058
1263 부산 돔 기사떴다!!! 25 title: 인천 유나이티드_구계양산도사 2014.02.06 12 962
1262 이런 일화가 있지.. 64 title: 강원FC_구roadcat 2014.02.06 12 1304
1261 요새 개발공을 보면 크게 두 가지가 계속 거슬린다. 12 title: 포항스틸러스_구유콜 2014.02.06 20 951
» 허건이 헤르메스에 올린 글 10 title: 인천 유나이티드_구Thomascook 2014.02.06 17 913
1259 맨날 구단만 욕을 먹지 ㅇㅇ.. 16 title: 경남FC_구리내뽕 2014.02.07 11 690
1258 개발공러들과 연고이전 관련하여 진지한 얘기를 해보고싶음. 한번씩 봐줘 47 title: 수원 삼성 블루윙즈_구박현범 2014.02.07 10 1264
1257 나 빼고 재미있는 이야기들 하고 있었네? 6 title: 강원FC_구roadcat 2014.02.07 8 694
Board Pagination Prev 1 ... 26 27 28 29 30 31 32 33 34 35 ... 115 Next
/ 115
.
Copyright ⓒ 2012 ~ KFOOTBALL.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