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1번 배너2번

베스트


채팅방 접속자 :

접속회원 목록
출석
순위 출석시각 별명
출석한 회원이 없습니다.
방문자
오늘:
215
어제:
245
전체:
3,746,931

DNS Powered by DNSEver.com
.


전제 : 신세계 파울이 경고감인 건 확실. 왜? 규정상 그렇게 됐으니까.



 



 



의문점 : 해당 사항에 대해서 규정만 딱 고치고 말았는지?



 



실질적 경기시간을 늘리기 위해서 규정이 변경되거나 새로운 가이드라인이 제시되었거나,



혹은 이미 명문화되어있었는데 유명무실했던 것을 강화했던 것이라면.



 



그 사항에 대해서 각 구단을 대상으로 교육이 이루어졌는지?



 



설마 메일 하나 띡 보내고 말았는지?



 



이런 것들을 확인함으로써 진정 연맹에서 개선의지가 있는지 없는지를 알 수 있겠음.



 



이것은



 



 



 



왜 규정과 가이드라인이 변경되었는데 동일 사항에 대해서 심판마다 결과가 달라지는지?



 



와 일맥상통하는 부분임



 



강화 혹은 개선하고 싶은 부분이 있다면 그것에 대해서 심판들에게 확실히 교육이 되었는지?



설마 심판들에게도 재량껏 하라고 해놓고 시간끌기 지양하는 문화를 만들라고 한 건지?



 



결론적으로 구단(선수)에게든 심판에게든 변경된 지침에 대한 연맹의 확실한 의지가 전달되지 않았기 때문에 



해당 시간지연행위에 대한 중요도가 리그 구성원(심판 선수 프런트 모두 포함)들에게 각각 다르게 다가왔다는 것.



 



 



 



 



즉, 시간지연행위 근절에 대한 의지와 의도가 위와 같이 명확하게 전달이 되지 않았으므로



누구는 카드를 받고 누구는 안 받는 상황이 벌어진 것이고, 정말 이러한 사태에 대해서 개선의지가 있었으면



 



구체적으로 몇 초를 지연해야 하는가,



몇 미터를 이동하는 것이 봐줄 수 있는 선인가,



실제로 위반하는 행위가 발생할 때, 선수에게 구두경고 후 재발 시 경고가 나갈 것인가,



아니면 다이렉트로 경고를 줄 것인가 등등의



 



세부적 가이드라인이 존재하지 않는다는 것을 의미함.



 



 



 



결론적으로 이러한 시간지연행위에 대해 연맹, 심판, 구단이 세부사항을 합의하였다는 정황이 없으므로



 



수원 혹은 전북팬들 입장에서는



 



'그렇게 하기로 했으면 왜 형평성이 맞지 않느냐'



의 원론적인 의문제기와



 



'왜 하필 우리 차례에 그 본보기가 나타나냐'



의 우연히 피해를 보게 됐을 때의 무력감



 



이 종합적으로 발생하게 되는 것...



 



 



 



정리해서 말하자면 이건 연맹이 



 



'뭐 이거 이렇게 하자고 하고 대충 메일 한통씩 보내면 누군가는 경고먹고 언젠가는 고쳐지겠지'



 



의 안일한 행정태도를 보였기 때문이라는 것임.



 



다시 말하면 지들 편하자고 제도의 도입에 있어서 효율성과 합리성을 포기하였다는 것이고,



 



이것은 제도가 주는 목표를 실제로 달성할 의지가 있냐 없냐가 불러온 결과라고 할 수 있을 것 같음.



 



 



 



그리고 덧대자면 만약에



 



연맹이 제대로 구단에 교육했다면

-신세계 건은 전북, 수원 구단 내부의 문제가 됨.


그러나 심판마다 판정이 엇갈린다는 것은 최소한 심판에게는 교육이 제대로 되지 않았다는 것임.


심판이 유연한 잣대를 가지게 될 수록 그 유연함의 헛점은 이용될 수밖에 없음.


그렇게 되면 해당 시간지연행위가 근절되지 않음.


다시 말하자면 연맹이 구단에 제대로 교육했더라도 심판 교육이 제대로 되어 있지 않은 것이 연맹의 잘못이고, 근본적인 원인제기를 했다고 볼 수 있음. 신세계는 그 틈새에서 불합리한 이익을 보려다가 규정에 걸린 케이스가 됨. 


연맹이 구단과 심판에게 제대로 교육했더 하더라도 결과가 이러니 효과가 미미하다고 볼 수 있음.

즉 심판이 연맹 가이드라인을 안 지켜도 불이익이 딱히 없으니 이런 사태가 벌어지는 것.

이렇게 봐도 연맹이 빠져나갈 구멍은 없음.

심판이 교육받은대로 안 했으니 심판위원회도 빠져나갈 구멍이 없음.




사실상 이건 연맹이 총책임져야 하는 부분인데 이상하게 연맹까는 기사는 한개도 존재하지 않음.

  • ?
    title: 강원FCroadcat 2016.05.10 14:10
    15-16시즌 개비엘에서 FIBA 권고때문에 트레블링 관련 규정 갑자기 빡빡하게 분 것과 같구나.. ㅇㅇ
  • profile
    title: 수원 삼성 블루윙즈으사양반 2016.05.10 14:22
    그래 시발 기자들은 그동안 핀트를 존나 이상하게 잡고있음
  • ?
    title: 수원 삼성 블루윙즈_구낙양성의복수 2016.05.10 14:26

    한줄정리하면 '스로인 리드 길게하든 적게하든 아몰랑 니네맘대로 알아서 경고주고 잡아' 하고 방치했음이 의심되는 새끼가 제일 욕을 안 먹고 있음.

  • profile
    Donor 2016.05.10 14:37
    캬 하나같이 다 맞는말 ㄷㄷ
  • ?
    title: 전북 현대 모터스_구레오 2016.05.10 15:11
    이주용은 수비 공격 제대로 자리도 안잡고 시작휘슬불기도전에 경고당했던가 누적퇴장은 같지만 상황이 좀 다름

    오히려 2시경기 포항 박선주 경고가 신세계건이랑 가깝다봄
  • ?
    title: 수원 삼성 블루윙즈_구낙양성의복수 2016.05.10 15:16
    피드백 감사
  • ?
    title: 전북 현대 모터스_구샤이어 2016.05.11 02:04
    여기에 대한 대답이 히든풋볼에 다 나왔네.
  • ?
    title: 수원 삼성 블루윙즈_구낙양성의복수 2016.05.11 09:15

    그렇네ㅋㅋㅋ
    (9R 리뷰 1:45:25 부터 참조)

    심판국에서 구단에 통보했고, 교육도 했고, 심판들도 교육 받았고.
    어찌됐든 형식과 그 세부사항까지는 모르겠지만 구단, 심판 간에 합의가 된 거네.
    그거랑 별개로 선례까지 두번이나 있고.

    고마워 궁금했던 부분이 해결됐어ㅋㅋ

    히든풋볼에서 말하는 내용은 나도 다 인정하고 공감하는 내용...

    다만 맨 위에 전제를 보면 알겠지만 이걸 쓸 때는 


    '좋아, 퇴장은 맞아. 다만 APT를 늘리기 위해서 구체적으로 어떻게 지침을 내렸길래 

    이 사건에 대해서 아무도 명확하게 설명을 못 해?' 의 감정으로 썼던 것임.


    내가 개인적으로 생각하기에는 새로운 기준을 적용하는 데에 있어서
    어느 정도의 구체적인 가이드라인이 있어야 적용 시에 말이 나오지 않는데 그게 과연 있었느냐?
    에 대한 게 제일 궁금해서 쓴 건데 그 부분은 해결되지 않았군...


안내

※ 7회 이상의 추천을 받은 글을 모아둔 게시판입니다.
※ (2013년 3월 22일 이전의 글들은 원문이 따로 존재하여 댓글/추천수가 다를 수 있습니다.)
※ (해당 날짜 이후의 글들은 원문 자체가 이곳으로 이동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수 조회 수
공지 크풋볼 선정 K리그 30년 잉여 일레븐 19 file title: 강원FC_구roadcat 2013.05.26 3 26628
공지 크풋볼 선정 K리그 30년 베스트 일레븐 10 file title: 강원FC_구roadcat 2013.05.26 8 26060
1361 [개데이터] 안양 살아날까 17 file title: 전북 현대 모터스_구잠잘까 2016.05.12 11 531
» 신세계 퇴장건 자꾸 핀트가 안맞는점. 8 title: 수원 삼성 블루윙즈_구낙양성의복수 2016.05.10 10 526
1359 어제 종성쓰 만나고 옴 29 title: 2015 수원B 26번(염기훈)반반승많이 2016.05.09 9 419
1358 간만에 기사 읽다가 좀 울컥했네 31 title: 포항스틸러스_구유콜 2016.05.09 10 492
1357 그 지연 어쩌고 하는 글에 대한 내 생각 1 title: 수원 삼성 블루윙즈_구호세모따 2016.05.09 19 340
1356 사람이면 프로세스가 이래야 되는거 아님? 3 title: 서울 유나이티드강일동짬고양이 2016.05.09 8 263
1355 아 그럼 14 title: 전북 현대 모터스_구잠잘까 2016.05.08 9 314
1354 어그로는 끌어도 3 title: 인천 유나이티드_구계양산도사 2016.05.08 8 223
1353 오늘 개발공 왜 이러냐 8 title: 전북 현대 모터스_구샤이어 2016.05.08 8 302
1352 사실 오늘 건희 보면서 눈물 빼려다 말았다 9 file title: 수원 삼성 블루윙즈_구낙양성의복수 2016.05.08 8 266
1351 탈락은 아쉽긴 한데 축구 외적으로 재밌었어. 20 file title: 수원 삼성 블루윙즈_구큰새 2016.05.03 7 610
1350 왜 패륜을 패륜이라 부르지 못하는가 file title: 수원 삼성 블루윙즈_구세라r 2016.05.02 30 669
1349 이고르 영입 과정에 대한 문제점들 21 qwer 2016.05.01 13 663
1348 ... 8 file title: 2015 성남 5번(임채민)PKS 2016.05.01 19 320
1347 수울포 동맹가(원곡:뽀뽀뽀) 14 title: 2014 수원B 12번(고차원)수원갈매기 2016.04.26 18 371
Board Pagination Prev 1 ...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 115 Next
/ 115
.
Copyright ⓒ 2012 ~ KFOOTBALL.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