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1번 배너2번

베스트


채팅방 접속자 :

접속회원 목록
출석
순위 출석시각 별명
출석한 회원이 없습니다.
방문자
오늘:
325
어제:
827
전체:
3,625,292

DNS Powered by DNSEver.com
.
조회 수 332 추천 수 10 댓글 10


선수들 인사하러오는데 표정이 너무 안좋더라

연패했을때보다도 훨씬 더..

얼핏봤는데 울먹거리던 선수도 있었음

선수들도 분명 미안한 감정이 컸을거야.

그리고 안양팬들은 박수를 쳐줬지.

 

나 그때 선수들 얼굴표정보고 선수들이 고개떨구고 있는거보고

선수들이라고 우리랑 다르지 않구나

선수들이 우리가 갖는 감정을 같이 공유하고 있구나 라는 생각이 들었어

빅클럽의 팬들도 느껴본적 몇 없을 그런 감정을 느낀건 행운이었어.

열심히 뛰어줘서 고마웠고 그래서 더 고마웠던 순간이었음.

 

난 못하는건 이해해도 열심히 안뛰는건 절대이해못하는데

오늘경기는 모두 열심히 뛰어줘서 너무 고마웠음.

 

 

  • ?
    title: FC안양_구끼야호 2017.04.20 00:21

    사랑해 안양빠

  • profile
    title: FC안양_구배누리당 2017.04.20 00:21

    나는 우리 선수들이 너무나 자랑스러워.  경기내용도 몇몇 실수를 빼면 전체적으로 바르샤 싸대기 때릴 정도였고 무엇보다도 선수들의 투지가 엄청났어

  • ?
    title: FC안양오뎅바 2017.04.20 00:24
    미친듯이 뛰었지. 다만 우리팀같은경우는 선수들이 이런 경기를 뛴경험이 적다는게 컸던것같아. 전반에 긴장한게 눈에보이더라고. 뭐 이걸로 선수들은 더 성장했을거야 옛날에 수블한테 진다음에 우리 반등했던것처럼ㅋㅋ
  • profile
    title: FC안양_구안양운동장 2017.04.20 00:35

    사실 경기 내내 어마어마한 부담감을 안고 뛰는 게 눈에 보였는데, 처음부터 물러서지 않고 끝까지 부딪치는 걸 보니 오히려 막판에 목소리가 안 나오는 내가 원망스럽더라. 너무 미안했음.

  • ?
    title: FC안양_구범계역 2017.04.20 00:44

    진짜 열심히 뛰는게 느껴졌음

  • ?
    title: FC안양아냥만세 2017.04.20 00:59

    컵대회 2대0 추가시간에도 정말 끈질기게 열심히 뛰는게 느껴져서 응원하는 우리와 같은 마음이구나 느껴서 울컥한 하루였슴돠!!

  • ?
    title: FC안양_구불량곰돌이 2017.04.20 06:15

    뒤로 내려 앉아 수비히디가 진게 아니라 맞부딪혀 당당하게싸워준 경기라 더 고마왔어~

     

    우리 안양의 아이덴티티가 확실하게 자리 잡고 있는 것 같아

  • profile
    title: FC안양관악산 2017.04.20 06:31

    아쉽지만 잘 싸웠음

  • ?
    title: FC안양_구굇수 2017.04.20 21:10
    나도 2003년 이후로 골대뒤에서 서서보는건 정말 오랜만인거 같은데. 정말 생애 최고의 응원이었음. 팬들도 선수들도 모두 최고였어
  • profile
    title: FC안양_구안양평촌역 2017.04.21 11:45
    정말로 최고였음!! 팬, 선수 모두다!!

안내

※ 7회 이상의 추천을 받은 글을 모아둔 게시판입니다.
※ (2013년 3월 22일 이전의 글들은 원문이 따로 존재하여 댓글/추천수가 다를 수 있습니다.)
※ (해당 날짜 이후의 글들은 원문 자체가 이곳으로 이동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수 조회 수
공지 크풋볼 선정 K리그 30년 잉여 일레븐 19 file title: 강원FC_구roadcat 2013.05.26 3 26589
공지 크풋볼 선정 K리그 30년 베스트 일레븐 10 file title: 강원FC_구roadcat 2013.05.26 8 25990
101 '이명주 꺼져'와 '개동국' 콜에 대한 다른 의견 49 Liberta 2014.05.13 21 1680
100 일단 이거 하나 5 file title: 인천 유나이티드_구위하여 2014.05.15 21 977
99 축구가 그 나라 사회 반영한다는 걸 2013 K리그 때 느꼈어 24 title: 성남FC_구케니 2014.10.19 21 753
98 2014 K리그 클래식&챌린지 종료.. 6 file title: 경남FC_구리내뽕 2014.12.06 21 608
97 오늘 꿈이 이뤄지는 날이다. 19 title: 2015 포항 12번(김승대)아시아No.1강철전사 2015.10.24 21 470
96 2015시즌 K리그 클래식 워스트 어워드 16 file title: 수원 삼성 블루윙즈_구큰새 2016.01.23 21 2968
95 어제 있었던 사건에 대한 생각 27 title: 성남FC_구수내동청년대장 2016.05.19 21 498
94 다시 말하지만, 여긴 개발공이다. 20 title: 울산 현대 호랑이_구구ulsaniya 2013.05.11 22 2024
93 [개잉국] AFC윔블던 개막전 보고 썰이나 풀기. 31 file title: 울산 현대 호랑이_구계피한량 2013.08.11 22 4917
92 청주직지 서포터즈의 경기장 복귀를 기원합니다. 13 title: 챌린저스리그엠블럼별무리 2013.08.26 22 2260
91 [스압][개복습] 북패가 되기까지 29 title: 수원 삼성 블루윙즈_구조동건 2013.11.15 22 1855
90 안양의 선빵 45 file title: 강원FC_구roadcat 2013.11.15 22 1284
89 팀을 떠난다고 해서 레전드가 아니게 되는 것은 아니야. 14 title: 수원 삼성 블루윙즈_구낙양성의복수 2013.11.27 22 1016
88 2014 AFC 챔피언스리그에 출전하는 K리그 클래식 4龍의 클래스 13 file title: 전북 현대 모터스봉황 2013.12.11 22 2474
87 그러고 보면 MB는 정말 언플대마왕인듯. 36 title: 포항스틸러스_구nibs17 2014.01.12 22 867
Board Pagination Prev 1 ... 104 105 106 107 108 109 110 111 112 113 ... 115 Next
/ 115
.
Copyright ⓒ 2012 ~ KFOOTBALL. All rights reserved.